페인트칠 스킬 +100

오늘 드디어 거실과 게스트룸/사무실 페인트칠을 완료했다. 두번을 칠하기도 하고 큰 면적을 차지하는 1층에서도 가장 큰 면적을 차지하는 두 공간인데다가 거실은 천장까지 칠해야해서 진짜 힘들었다. 실패를 통해서 배운다고, 게스트룸 1차 페인트칠에서 경험을 한번 쌓고, 거실 천장 1차 칠과 벽 한면 1차 칠을 통해서 경험을 또 한번 쌓은 후에 엄청 많이 배웠다. 그 다음부터는 빠르게 속도를 내서 페인트칠을 했다. 중간중간 작은 레슨을 통해 스킬을 계속 쌓아갔다. 남은 곳이 아직 제법 많지만 우선 가구가 들어가야 하는 공간부터 빠르게 칠을 하면 이사하기 전에 대충 중요한 공간은 마무리할 수 있을 거 같다. 여름휴가때 남은 페인트칠을 조금 더 해야할 것도 있고 살면서 조금씩 고치고 가꾸며 살아가야 하겠지만 말이다.

어깨에 담이 온 옌스는 괜히 페인트칠하다가 또 무리가 갈까봐 페인트칠에서 빼고 이사짐을 싸달라고 했다. 그것도 힘들긴 하지만, 페인트칠은 마르기 전에 쭉 해야 하는 등 일의 특성상 무리가 더 가기 쉬울 것 같아서. 나도 페인트칠에 속도가 붙으니 힘든 것도 덜해지더라. 페인트칠도 코어근육으로 해야하는 일이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 처음에 팔로 하다가 어깨랑 팔 나가는 줄 알았다. 힘들어 많이도 못하겠더니 요령을 체득하면서 덜 힘들게 빠르게 할 수 있는 요령이 붙더라.

다음 주엔 출근인데 할 일은 태산같고. 출근에 대해서는 아무런 생각이 안든다. 너무 바빠서. 어쩌면 다행인 것 같기도 하고. 몸이 힘든대신 쓸데없는 걱정할 시간이 없어서 말이다. 페인트도 새로 사야하는데. 얼른 페인트도 사고 얼른 필요한 방 페인트칠 하고 해서 월요일 가벼운 마음으로 출근할 수 있게되길…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